티스토리 뷰

잡담

달리기

심규인 2016.06.22 22:43

배가 너무 많이 나와서 달리기를 시작했다. 며칠 꾸준히 하는데 족저근염 증상이 생김. 아휴 시발 이젠 몸이 이지경이라 달리기도 못하네 어쩌네 불만이 있었음. 인터넷에 찾아보니 낡은 신발 신고 달리는 게 족저근염에 안 좋다고 함. 당장 신발 밑바닥을 확인해보니 다 닳아 없어져있음. 다른 신발로 바꿔 신고 며칠 달려 보니 증상이 많이 좋아짐. 


그저께인가 또 엄청 우울했었다. 앞날은 깜깜하고 해결책은 알지만 실천으로 옮기지 못하는 병신같은이 아니라 그냥 병신이 된 내 모습에 존나 우울. 달리면 좀 나아질려나 하고 억지로 억지로 밖으로 나감. 정말 달릴 기분이 아니였는데 조금씩 달리기 시작함. 이게 달리다보니까 몸이 힘들어지니까 우울한 생각이 없어짐. 고작 그거 몸 좀 힘들다고 우울한 기분이 없어지는 걸 보니 방금전까지 느끼던 우울함이 얼마나 얄팍한 감정이였는지 생각함.



댓글
  • 허재현 지금까지 덧글을 남기진 않았지만,
    심해카페에서부터 우연히 알게 되어 항상 열심히 블로그 구독중입니다.
    올 때마다 신선하고 새로운 느낌을 많이 얻어가곤해요.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으로써 당신같은 예술가가 되길 원합니다.
    언제나 좋은 작품을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지금 살고 계신 인생은 정말 특별하고 가치있는 인생이 되실겁니다.
    정말 멋진 삶을 밞아가고 계시네요. 부럽습니다.
    2016.08.01 18:07 신고
  • 심규인 재현님!! 블로그 구독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포스팅을 너무 뜸하게 해서 뜨끔하네요.

    저는 제 삶이 멋지다고 생각하지 않지만 뭐 상대적인 것이니까요.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2016.08.02 08:43 신고
댓글쓰기 폼